1. 자란다

  2. 육아고민 해결

  3. 워킹맘인데, 아이가 원에 오래 있는 게 문제가 될까요?

[4~6세]

워킹맘인데, 아이가 원에 오래 있는 게 문제가 될까요?

유치원에서 노는 아이

최근 맞벌이 부부가 증가하며, 유치원, 어린이집 등 기관의 도움을 받는 부모님들이 늘어났어요. 등하원도우미나 조부모님 도움을 받는 일부의 경우 아이가 일찍 하원하기도 하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 아이가 기관에서 너무 오랜시간을 보내는 것은 아닌가 걱정되는 부모님들도 많으시죠?


솔루션

하지만 걱정 마세요, 아동교육 전문가가 제공하는 해결책을 통해 이 문제를 극복할 수 있어요.

  1. 아이의 나이가 3세를 넘어가면 아이는 규칙을 이해하기 시작하고 또래와 주고 받는 놀이를 즐기게 됩니다. 이 때문에 오랜 시간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에서 지내는 것이 특별한 어려움을 주지 않아요. 그런데 부모님들은 이 점을 잘 모르시는 경우가 많아서 걱정이 앞서게 되죠.
  2. 아이의 발달 단계와 기관의 분위기를 고려하여 선택하세요. 아이가 더 오래 원에서 있어야 한다면, 아이가 잘 지낼 수 있고 편안한 기관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는 아이가 새 환경을 좀 더 잘 받아들이도록 도와줄 거예요.
  3. 대부분의 아이들이 일정한 시간 동안 함께 지내고 늦은 시각에 비슷하게 하원하는 기관을 선택하면 아이도 이를 더 쉽게 받아들이게 될 거예요. 이를 통해 부모님들도 걱정을 조금은 줄일 수 있을 겁니다.
  4. 바쁘더라도 아이와 함께하는 시간을 꼭 만드세요. 아이와 즐겁게 놀 수 있는 '아기병원놀이'나 '어린이놀이기구'를 활용해보세요. 특히 저녁시간에 10분이라도 아이와 즐거운 놀이시간을 계획해보세요. 아이와 함께하는 이런 시간은 아이에게 원생활을 즐겁게 할 수 있는 힘을 줄 거예요.
  5. 마지막으로, 엄마아빠와의 신뢰관계를 만들어주는 것이 필요합니다. 이를 위해 가족들과의 친밀감을 꾸준히 쌓아가세요. 그리고 필요하다면 '자란다 방문수업'이나 '등하원도우미' 같은 서비스를 이용해보세요. 이런 서비스들은 워킹맘들이 일과 가정생활을 모두 잘 꾸려나가도록 도와줄 거예요.

비슷한 다른 고민들


빠르게 전문가의 도움을 받고 싶다면?

검증된 맞춤쌤 추천부터, 전문가의 상담과 기질 분석까지.